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주요소식

언론보도 | [경상매일신문] 대구 GIF '쁘띠페' 팀 장관상 수상

페이지 정보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18-11-13 09:53 조회404회 댓글0건

본문

ef8ef89ad77f29f21d78e913e06b94a3_1542070363_5698.jpg

 

[경상매일신문=김영식기자]대구시와 한국가스공사가 공동주최하고 (재)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이 주관한 '제4회 글로벌 이노베이터 페스타(이하 ‘GIF’)'가 성황리에 폐막했다.

국내외 청년 혁신가들의 아이디어를 창업으로 스타트업이 세계로 진출하도록 지원하는 혁신창업 플랫폼인 '제4회 글로벌 이노베이터 페스타(이하 ‘GIF’)'가 지난 9일 무박 2일간의 열띤 경연을 펼치고 성황리에 폐막했다.
 
이번 대회는 스타트업의 스케일UP과 글로벌 진출을 더욱 촉진하기 위해 지난 대회때부터 진행한 △혁신적인 디바이스 및 SW를 개발하는 메이커톤 △주제별 아이디어 및 사업계획을 발표하는 아이디어톤 △스타트업의 사업계획 및 아이디어를 피칭하는 오디션 △중고등 학생의 ICT경연인 루키 외에 올해는 특별히 ‘스타트업 페어’ 부문을 추가해 진행했다.
 
특히 스타트업의 스케일UP과 글로벌 진출을 더욱 촉진하고, 모든 참가자와 시민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전국 최고의 메이커 스페이스 전문랩인 ‘크리에이티브 팩토리’가 대구시와 함께 동대구로에 구축한 ‘메이커스페이스’를 대회장으로 옮겨와 GIF 메이커 체험부스를 설치했으며,  로봇체험과 VR 시연 등 다양한 체험 기회를 제공해 눈길을 글었다. 

이번 대회에 총 3천218명이 참가신청을 하는 등 분야별 최고 7.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가운데, 예선을 통과한 630여명이 본 대회에 최종 참가하는 등 역대 최대 참가를 기록했다.  또 프랑스, 중국, 인도네시아, 카자흐스탄 등 총 7개국 글로벌 인재들이 대거 참여했으며,  중국과 유럽진출을 연계하기 위한 특별세션도 진행하는 등 명실상부한 글로벌 대회로 자리매김했다.

대회 기간 중 엑스코 3층 경진대회장과 세미나실, 체험존에는 혁신가를 꿈꾸는 학생들과 기업의 성장을 희망하는 스타트업들이 국내외 전문가들로부터 컨설팅과 멘토링을 받으며 밤을 지새웠다.  또 시민들은 체험존에서 메이커와 로봇 체험 등을 통해 창의인재와 융합콘텐츠에 큰 관심을 보이는 등 대구의 창업문화가 꽃피고 있음을 확인하는 자리가 됐다.

입상팀을 보면, 제한시간 내에 창의적 SW/디바이스를 개발하는 ‘메이커톤’ 대회에서 라즈베리파이를 이용해 지하철 임신부 전용좌석인 핑크카펫의 잔여좌석을 확인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한 ‘쁘띠페팀’이 우승을 차지해 교육부장관상을 수상했다.

또 스타트업 비즈니스 아이디어 도출 경연인 ‘아이디어톤’ 대회의 ‘천연가스 에너지’ 분야는 천연가스의 냉열을 활용한 녹색성장 친환경 도시 플랜트사업 아이디어를 개발한 ‘MsGs팀’이 1위로 선정됐다.

이와 더불어 ‘소셜벤쳐’ 분야 1위는 택배 기사 방문 폐건지 수거 서비스 모델을 구현한 ‘울트라유니콘팀’이 수상했으며,  영광의 아이디어톤 최종 우승은 냉열을 이용한 친환경 데이터 센터 시스템 아이디어를 개발한 ‘스물팀’이 차지해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다.

특히 이번 경연대회 중 최고의 상금이 걸린 ‘스타트업 오디션’에서는 산림병해충 예찰을 위한 인공지능 기반의 저전력 IoT 플랫폼 구축 사업 아이디어로 ‘㈜이콘비즈’가 중소벤처기업부장관상을, 해조류를 소재로 한 종이 및 플라스틱 사업 아이디어로 ‘마린이노베이션’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또 ICT 꿈나무들의 상상과 미래를 지원하는 ‘루키캠프’ 대상은 ‘대구일과학고등학교 무지개색 토마토’팀이 선정돼 대구시 교육감상을 수상했다.  특히 이번 대회를 계기로 인공지능 글로벌 웹툰 플랫폼을 개발한 네오코믹스는 중국 투자사로로부터 200만불을 투자 유치하는 쾌거를 거뒀다.

한편 GIF에 참여한 투자자와 엑셀러레이터, 인큐베이터 등 국내외 전문가들은 4년째 운영한 GIF에 대해 ‘창업생태계를 지원하는 플랫폼’으로 자리 잡았으며, 대구를 넘어 한국을 대표하는 ICT 글로벌 축제로 브랜딩됐다고 평가하면서, 체계적이고 치밀한 준비와 돋보이는 운영 노하우에 찬사를 보냈다.

이와 관련 권영진 대구시장은 “GIF가 우리 대구의 미래를 열어갈 창업혁신 플랫폼으로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면서 “올해 발굴된 수상작과 아이디어중 성장 가능성을 겸비한 우수팀에 대해서는 창업 및 해외진출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김영식 기자 / yskim684@hanmail.net

Top 버튼